콘텐츠 바로가기
주메뉴 바로가기
콘텐츠 바로가기
하단 정보 바로가기

고객센터

고객의 가치를 창조하는 기업

    홈가기
    • 고객센터

공지사항

베트남 해외 시장 개척을 위한 현지 조사 평가 보고 ~~ "상호야, 상호야~~ 어디갔니?"
작성자관리자 작성일19-01-27 21:36 조회수3,780

베트남의 인구는 9.800만명이고, 국민의 절반이 오토바이를 소유하고 있습니다. 약 4.500만대 이상의 오토바이가 도로를 가득 채우고 있으며, 우리가 방문한 하노이만 해도

약 450만대의 오토바이가 있습니다.

4_9g9Ud018svc1t9mv7h5ozc2c_6qhqlb.jpg

 

예쁜 아가씨, 여학생 할것 없이 누구나 오토바이를 타고, 회사에도가고 학교에도 갑니다. 수백만대의 오토바이 엔진 소리 때문에 귀가 윙윙 거리고, 아플지경입니다.

0_7gaUd018svc19ntqsitmtpkr_6qhqlb.jpg

우리의 관심사는 베트남에도 퀵서비스나 배달대행이 존재하는지 여부와 또 있다면 어떤 형태로 운용되는지, 시장성의 정도는 어느정도인지에 대한 검토 였습니다.
그런데 낙후한 이곳에도 퀵서비스나 배달대행이 존재했고, 요금은 기본 1.5Km이내에 약 20,000동(한화 1천원) 이었으며, 거리에 따라서 35,000동(1,750원), 40,000동(한화 2,000원) 정도를 받고 있었으며, 거리 초과시 추가 요금을 받고 있었습니다.  베트남의 1인당 GDP와 비교했을때, 한국 요금 1콜당 3,000원~3,500원과 별 차이가 없었습니다.

a_bg9Ud018svc1r5jo0h0mf666_6qhqlb.jpg

Grab 이라는 배달회사의 배달원들이 한 자리에 모여 콜을 잡고자 대기하고 있는 모습입니다.  Grab의 배달원 수는 약 40만명으로, 어디를 가든 배달원들이 넘쳐 납니다.

한국처럼 배달원들의 부족 현상이 없기 때문에, 미래 시장성은 한국보다 더 우수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.

특히 1인당 국민소득이 2,300달러(한화 약 260만원)정도 밖에 되지 않기 때문에, 재산 목록 1호인 오토바이로 할 수 있는 일이 있다면, 무엇이든 가리지 않고, 일을

하려 합니다.

g_ag9Ud018svc10cmbo7igr0kl_6qhqlb.jpg

 

8_611Ud018svc8t4nv7t8ciyx_6qhqlb.jpg

 

h_cg9Ud018svc17tiwv4xfa0qk_6qhqlb.jpg

 

d_0g9Ud018svc1r23iwhax1ivu_6qhqlb.jpg


오토바이가 너무 많아서, 오토바이 전용 주차장이 곳곳에 눈에 띕니다.

e_0g9Ud018svc27qr1nk4t3t9_6qhqlb.jpg

이러한 시장 상황에서 당사의 디디박스가 베트남에서 얼마나 큰 사랑을 받았는지 잘 모르실것입니다.

디디박스는 베트남에 신선한 충격을 주었습니다. 우리나라 뿐만 아니라, 베트남에서도 영세 자영업자들의 상호는 없어져가고, 배달회사의 상호만 넘쳐나고 있었습니다.

지금 전 세계의 자영업자들은 자신의 상호가 외부에 노출될 수 있기를 희망하고 있습니다.

베트남에서의 디디박스에 대한 반응은 해외 각 나라에서 디디박스를 어떻게 대접할 것인지에 대한 중요한 반응시험이기도 했습니다.

6_26eUd018svc1cyaia73q054s_1kt79o.jpg

6_b6eUd018svc1wo6qkdp89lao_1kt79o.jpg


특히 황호중 연구소장이 IR 발표를 했을때,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드러냈고, 베트남 현지 투자회사 2곳에서 러브콜을 받았습니다. 우리는 향후 베트남 현지 공장 설립문제와

서비스 런칭등에 서로 긴밀한 협의를 하기로 하였습니다.

7_76eUd018svc18ewz9143feji_1kt79o.jpg

 

7_06eUd018svc8s22n81or467_1kt79o.jpg

이제 베트남을 시작으로 (주)뉴코애드윈드는 전 세계 시장 개척을 이루어 낼 것입니다. 디디박스가 가는 곳마다, 사람들의 삶의 질이 바뀌고, 힘을 얻게 될 것입니다.

우리는 이익과 상생의 나눔을 전세계에 바이러스처럼 퍼뜨림으로써, 새로운 신화를 반드시 이루어 내고 말것입니다.

항상 힘이 되어 주시고, 격려해주시는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 드립니다.